대표 지분 전 직원에게 무상증여한 청년기업
대표 지분 전 직원에게 무상증여한 청년기업
  • 천안아산신문
  • 승인 2022.01.05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시 소재 소셜벤처기업 주식회사 팔미리

지난해 12월 31일 당진시에 있는 소셜벤처기업 주식회사 팔미리 이상민 대표는 회사 지분의 67%에 해당하는 본인 소유의 주식 6,700만원을 회사 전직원에게 무상으로 증여했다.

주식회사 팔미리는 31일 “이 대표가 본인의 주식 67%를 임직원 전원에게 양도했다”며 “증여된 주식은 직무에 따라 개인별로 다르게 지급됐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사회적기업 지정을 앞두고 상생과 호혜를 실천하는 민주적 의사결정구조를 가진 기업을 만들고자 임직원에게 주식을 증여하기를 결정했다.”면서 “회사는 지원금 없이 자립할 수 있는 지속가능한 사회적기업으로서 앞으로도 당진시민에게 공공정책과 공공서비스 디자인을 제공하고 봉사할것”이라고 다짐했다.

팔미리 이상민 대표(좌)와 류승민 실장(우)

현재 ㈜팔미리는 당진시청 및 충남의 기관과 기업을 대상으로 창업컨설팅, 인쇄·출판, 미디어 등 종합디자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서비스 디자인이라는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청년창업가를 위한 창업컨설팅, 행정의 장기계획 수립 자문 등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는 벤처기업이기도 하다.

㈜팔미리 류승민 경영기획팀 팀장은 “2022년에는 기존 성업중이던 인쇄·출판과 미디어 서비스 외에도 ▲ 정책발굴과 매니페스토 디자인 사업 ▲ 청년창업가들로 구성된 조직구성과 그들의 시제품 생산·판매를 위한 협업(콜라보레이션)사업, ▲당진시 노인복지관과 학교가 참여하는 서비스디자인 R&D사업, ▲ 지역혁신창업가 발굴과 육성, 투자유치 사업 등 지역을 위한 서비스디자인 프로젝트를 추진한다”며 “이를 위해 최근 새롭게 출범한 운영위원회는 시민의 공공정책·서비스 제공을 목적으로 회사의 운용과 경영에 의견을 제시하는 합의제 기구로 사회, 경제, 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위원을 모시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사회적기업과 벤처기업의 성격을 동시에 지니고 있는 기업을 뜻하는 소셜벤처기업 ㈜팔미리는 대표이사를 포함한 임직원 4명으로 구성된 한국디자인진흥원 인증 디자인전문회사로, 당진시 최초로 종합디자인전문회사 자격을 갖추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