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예술의전당, 토요예술무대 ‘프라임솔리스트 앙상블’
천안예술의전당, 토요예술무대 ‘프라임솔리스트 앙상블’
  • 천안아산신문
  • 승인 2021.12.16 0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문화재단(대표이사 이성규)이 지역 아티스트들과 함께하는 토요예술무대 ‘프라임솔리스트 앙상블’을 오는 12월 18일 오후 5시 천안예술의전당 소공연장에서 개최한다.

2021년을 맞이해 새롭게 선보인 토요예술무대 프로젝트는 코로나 등으로 침체될 수 있었던 공연 관람 문화의 활성화를 위해 지역 아티스트의 발굴 및 참여로 이뤄진 프로그램이다.

3월에 시작해 지난달인 11월까지 7차례의 공연을 모두 성황리에 진행했으며, 그 대미를 장식할 12월 공연만을 남겨둔 상태다.

프라임솔리스트 앙상블은 소프라노 원지혜, 테너 권순찬, 테너 유우람, 바리톤 김일환, 바리톤 이성원, 바리톤 차두식, 베이스 서석배 등으로 결성된 프로젝트 앙상블로 저마다 음악대학과 예술고등학교에서 후진을 양성하고 있는 교수들로 이뤄져 있다.

이날 공연에서는 ‘임이 오시는지’, ‘강 건너 봄이 오듯’, ‘연’, ‘서툰 고백’ 등의 한국 가곡들을 솔리스트들의 음성과 앙상블로 울려 퍼지는 하모니를 즐길 수 있다.

토요예술무대는 코로나19로 인해 공연장을 찾지 못하는 관람객들을 위해 유튜브와 천안예술의전당 누리집을 통해 온라인 생중계된다. 관람료는 전석 1만 원으로 자세한 내용은 천안예술의전당 누리집(www.cnac.or.kr)을 확인하거나 전화(1566-0155)로 문의하면 된다.

천안예술의전당 관계자는 “철저한 방역소독, 백신패스 확인, 체온측정, QR코드 체크 등을 진행할 계획으로 입장 관람객은 불편하시더라도 마스크 착용 등 공연장 방역지침에 협조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