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심 속 초록 자연 쉼터, 태학산 자연휴양림
도심 속 초록 자연 쉼터, 태학산 자연휴양림
  • 천안아산신문
  • 승인 2021.09.22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숲속의 집과 치유의 숲 등 다양한 활동이 가능한 시설 조성

천안시 동남구 풍세면에 위치하고 소나무가 집단생육하고 있어 솔 내음이 가득한 태학산은 도심에서 가깝고 높이 약 455m에 산세가 험하지 않아 누구나 편안하게 즐길 수 있어 가족 단위로 많이 찾는 곳이다.

2001년 개장한 태학산 자연휴양림은 숲속의 집, 치유의 숲, 오토캠핑장, 유아숲체험원, 산책길 등이 조성돼 산림욕과 산책은 물론 어린이와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이 가능하다.

4인실 9동과 8인실 2동으로 구성된 숲속의 집은 환경적이고 휴양림과 어우러지는 목구조를 기반으로 피톤치드를 많이 함유한 편백나무를 내장재로 사용해 신축 건축물임에도 내부에서 자연을 느낄 수 있도록 조성됐다. 9월 현재 시범운영 중이며 10월 정식 운영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등으로 인해 시민들의 숙박 관련 산림휴양시설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2개의 동을 더 리모델링하면서 숲속의 집을 13개로 보강했으며, 휴양관도 추가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숲을 이용한 신체적, 정신적 건강 증진을 목적으로 바람, 소리, 향 등 산림의 다양한 환경 요소를 활용한 치유 공간 ‘치유의 숲’도 새롭게 신설했다. 시는 2022년 개소 예정인 치유센터와 연계해 질병치료가 아닌 건강 증진을 위한 풍욕장, 새소리 명상터, 향기치유원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밖에 총 33면의 캠핑존과 취사장 등을 갖춘 오토캠핑장이 있으며, 아이들이 흙과 나무 등 자연을 직접 보고 만지며 모험심과 탐구력을 키울 수 있도록 조성된 유아숲체험원에서는 다양한 시민 프로그램을 제공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