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경선, 이재명 후보 충청권 압승
민주당 경선, 이재명 후보 충청권 압승
  • 천안아산신문
  • 승인 2021.09.06 08:0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권 경선 득표율 54.72%…이낙연 크게 앞서

민주당 차기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충청권 경선에서 이재명 후보가 과반 득표로 압승을 거두었다.

4일 치러진 민주당 대전·충남 순회경선에서 이 지사는 유효투표수 25564표 중 14012표를 얻어 최종득표율 54.81%1위를 차지했다. 이낙연 전 대표는 27.41%(7007)2위를 차지했다. 뒤를 이어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7.84%,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은 6.67%, 박용진 의원이 2.44%, 김두관 의원이 0.84% 순으로 득표했다.

5일 열린 세종·충북에서도 비슷한 결과가 나오며 이틀간의 충청 경선 결과, 이 지사는 54.72%(21047)의 득표율로 1위를 기록했다. 2위인 이 전 대표는 28.19%(1841)를 얻는 데 그쳤다.

이재명 후보는 명확히 예측을 못 해 약간 우세할 것으로 예상했지만 생각보다 많은 지지를 받았다면서 "제 공약이나 다른 후보 공약이 다르지 않다. 후보들의 정책 차이가 아니라 실천력이 있느냐 없느냐에 달렸다" 라고 말했다.

경선 출발선에서부터 민심과 당심의 일치를 확인한 이 지사가 이 여세를 몰아갈 경우 결선투표 없이 본선으로 직진할 가능성도 커질 것으로 보인다. 민주당은 다음달 10일까지 진행되는 지역 순회경선에서 특정 후보가 과반 이상을 확보하면 별도의 결선투표 없이 본선으로 직행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황환철 2021-09-06 08:53:02
예상했습니다.
축하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