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발전을 위해 SW중심대학들 선문대에 모였다
지역 발전을 위해 SW중심대학들 선문대에 모였다
  • 천안아산신문
  • 승인 2021.08.24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지역 소프트웨어 중심대학으로 선정된 선문대, 순천향대, 호서대

지난 24일 선문대 아산캠퍼스 에듀테크플라자에서는 선문대학교 SW중심대학사업단, 호서대 AI·SW중심대학사업단, 순천향대 SW중심대학사업단이 모여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세 대학들은 지역 SW중심대학 간 상호 발전과 충남 지역의 소프트웨어 가치 확산을 효과적을 추진하기 위해 손을 잡았다. 앞으로 세 대학은 우수 사례 등 성과를 공유하고 공동 프로그램을 운영하면서 지역의 소프트웨어 교육 및 산업 발전을 위해 힘을 모을 예정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충청남도 김미숙 ICT융합팀장, 아산시 최경화 경제정책팀장 등 지방 자치 단체의 소프트웨어 관련 인사도 참석해 지역과 대학이 협력해 산(産)·학(學)·관(官) 연계 프로그램에 대한 논의도 이뤄졌다.

선문대학교 이현 단장은 “이번 협약은 지역 대학과 지방 정부와의 연계를 통해 국가적 ICT 정책에 신속하게 대응하고 디지털 신산업 분야의 접근 기회를 넓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면서 “소프트웨어 가치 확산을 통해 충청남도 ICT 혁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선문대는 2018년 충청권 최초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의 SW중심대학 사업에 선정됐으며 2019년 호서대, 2020년 순천향대가 차례로 선정되면서 충남 지역 SW중심대학 모두가 아산에 위치해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