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선문대 마스크 캠페인, 국제 디자인상 수상
아산시·선문대 마스크 캠페인, 국제 디자인상 수상
  • 천안아산신문
  • 승인 2021.03.10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시와 선문대가 진행한 코로나19 마스크 캠페인이 아시아 최대 규모 광고 대회 ‘2021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에서 ‘위너(Winner)’를 수상했다. 

아산시는 지난해 9월 마스크를 쓴 시내버스를 이용한 ‘코로나19 예방 마스크 캠페인’을 펼쳐 큰 호응을 받은 바 있다. 

당시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대중교통 내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됐지만, 마스크 미착용을 이유로 탑승 거부, 마스크 착용 안내 등을 한 대중교통 내 폭언·폭행 사례가 보도되던 때였다. 

이에 장훈종 선문대 시각디자인과 교수는 시민들에게 거부감 없이 마스크 착용의 중요성을 전달하기 위해 ‘최고의 백신은 마스크입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입체감 있게 만들어진 마스크 디자인을 고안했다. 

장훈종 교수는 해당 아이디어와 마스크 디자인을 아산시에 무상 제공했고, 아산시는 이를 채택해 시내버스, 본청 사옥,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등 관공서 등에 적용했다. 

그중에서도 마스크를 쓴 버스가 시내를 달리는 모습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에게 웃음을 주며 큰 호응을 얻었고 인근 천안시까지 확대됐다. 

선문대 디자인학과가 수상의 영예를 안은 ‘2021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는 아시아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디자인 대회로, 산업디자인·공간건축·커뮤니케이션·소셜임팩트 등 4개 분야로 나눠 수상작을 선정한다. 선문대학교 시각디자인과가 받은 ‘위너’상은 대상 다음인 2등상에 해당한다. 

이번 공모전에는 36개국 3187개 작품이 출품되었다. 세계적인 산업디자이너 카림 라시드가 심사위원장을 맡고, 미국 로드아일랜드 디자인스쿨(RISD), 일본 오사카 예술대학 등 세계적인 디자인 명문대학 교수진이 포함된 9개국 45명의 심사위원이 엄격하게 심사해 수상작을 결정했다. 

아산시와 선문대학교 시각디자인과는 2018년에도 아산시 공공용 쓰레기종량제봉투 디자인 등 아산시의 미적 가치를 높이고 공공디자인을 통한 도시브랜드 향상을 위해 지속해서 교류해왔다. 

2019년에는 정식 업무협약을 맺고 시내버스와 전기버스 외관디자인, 관용차량 랩핑, 종합안내판 디자인 등 다각적으로 도시발전 디자인 연구와 개발을 위해 상호 협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