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곡교천 내 하중도에 억새군락지 조성 
아산시 곡교천 내 하중도에 억새군락지 조성 
  • 천안아산신문
  • 승인 2020.12.17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시(시장 오세현) 곡교천 내 하중도에 4만8700㎡ 규모의 억새군락지가 조성됐다. 시는 식재된 억새를 잘 가꿔 은행나무길에 버금가는 전국적인 힐링 공간으로 키워낸다는 계획이다. 

대전지방국토관리청이 2015년 착공한 ‘곡교천 강청인주지구 하천환경정비사업’이 12월 31일 준공을 앞두고 있다. 곡교천 강청인주지구 하천환경정비사업은 아산시 인주면 문방리부터 염치읍 강청리에 이르는 10.3km 구간에 총사업비 271억 원을 들여 제방정비, 생태계 보전, 친수시설 설치 등 하천환경을 정비하는 사업이다. 

아산시는 이번 사업을 시행하는 대전지방국토관리청에 인주면 해암리와 선장면 채신언리 사이 하중도에 억새군락지 조성을 건의, 여러 차례 협의 끝에 올해 8월 국비 16억 원을 추가 확보했다. 대전지방국토관리청은 아산시의 건의를 받아들여 억새를 심었으며, 산책로, 고수부지와 하중도 간 연결다리, 여울형보와 데크로드를 설치해 아산시에 이관했다. 

아산시는 여기에 더해 조류 관찰대와 쉼터 등을 설치했다. 해당 지역은 수십 년간 지속한 경작행위 근절을 위해 설치된 샛강 수로 덕분에 각종 철새 떼가 돌아오는 등 생태계 복원이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