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유치 초등 중학교 교내 밀집도 1/3, 고등학교 2/3 유지
충남 유치 초등 중학교 교내 밀집도 1/3, 고등학교 2/3 유지
  • 박희영 기자
  • 승인 2020.08.27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교육청 김지철 교육감은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조치에 따라 24일(월) 긴급 담화문을 발표했다. 

김 교육감은 담화문을 통해 9월 11일(금)까지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격상에 따른 학사운영을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유치원 200명, 초등학교 120명, 중·고·특수학교 90명 초과 해당 학교는 학교 밀집도 1/3, 고등학교는 2/3를 유지한다. 이는 학교 구성원의 의견수렴 과정 없이도 시행할 수 있다. 나머지 학교는 학교 구성원의 의견수렴을 거쳐 전면 등교수업을 포함해 밀집도 유지를 자율적으로 결정할 수 있다. 다만, 입시일정을 고려하여 고등학교 3학년은 매일 등교한다. 

또한, 학교 내 방역관리 방안에 대해 “개학 3일 전 나이스 자가진단 시스템 운영을 재개하고, 개학 후 학교 단위로 2주간 특별 모니터링 기간을 운영한다”라고 밝혔다. 아울러 개학 전 모든 학교 시설에 대한 방역소독을, 학교 내 빈발 접촉시설 등 위생 취약 시설에 대한 소독을 더욱 꼼꼼히 시행한다. 학부모 등 외부인이 참석하는 대면 회의는 자제하고, 불가피하게 개최하는 경우에는 참석자 발열 여부 등 증상을 확인하고, 마스크 착용, 다과·음료 제공 금지, 좌석 배치 시 개인 거리 확보 등 철저한 방역 수칙을 준수한다. 

충남교육청은 하반기 운영에 필요한 방역물품을 추가 지원했다. 비말 차단 마스크 1인당 20장을 포함 총 7십 1만여 장, 학생 보건용 마스크 1인당 2장을 포함해 총 67만여 장, 소독 티슈는 학급당 5개를 비롯해 총 6만1835개를 학교에 보급했다.

김 교육감은 교육 가족들에게 “불요불급한 외출, 모임과 다중이용시설 방문을 자제해 주시고 사람 간의 접촉을 최소화해주시기 바랍니다”라고 당부하며, “학사일정 운영 지침의 잦은 변경으로 일선 학교에서 어려움이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상황의 위중함에 따른 조치임을 이해해주시고, 충남교육청의 지침에 교직원, 학생, 학부모님 모두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립니다”라고 말했다. 

박희영 기자 park5008@ca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