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 'THE 세계대학 영향력 평가' 세계 70위, 국내대학 1위
순천향대, 'THE 세계대학 영향력 평가' 세계 70위, 국내대학 1위
  • 천안아산신문
  • 승인 2020.04.26 2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향대학교(총장 서교일)가 영국 글로벌 대학평가기관인 THE(Times Higher Education, 타임즈고등교육)가 지난 22일(수) 발표한 세계대학 영향력 평가(THE University Impact Rankings 2020) ‘건강과 웰빙 분야’에서 세계 70위, 국내 1위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 처음 시행해 올해 두 번째 평가 결과를 발표한 'THE 세계대학 영향력 평가'는 교육과 연구 성과에 집중하는 기존 평가와 달리 고등교육기관의 사회발전·경제성장·환경보존의 세 가지 책무를 주요 기반으로 삼고 있다.

지구적 난제 해결을 위해 대학 공공성 평가를 한 것은 ‘THE 세계대학 영향력 평가’가 처음이다. 평가 기준은 2015년 UN 총회에서 채택된 17개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달성에 대한 기여도다. 올해 평가에는 89개국 857개 대학이 평가에 참여했다.

순천향대는 올해 평가 분야 중 총 8개 분야에 처음 참여해 ▲건강과 웰빙(SDG3) 분야 세계 70위, 국내대학 순위 1위 ▲책임감 있는 소비와 생산(SDG12) 분야 세계 100위권, 국내 공동 1위 등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특히, 순천향대는 건강과 웰빙 분야에서 세계 70위, 국내 1위라는 높은 순위를 기록한 것은 WHO 협력센터에 건강도시 및 건강영향평가연구소장인 박윤형 교수를 파견하고, 질병관리관리본부의 다양한 협력사업을 수행하며, 의과대학 학생들은 국내외 지역사회 보건증진을 위한 의료봉사활동을 활발히 수행하고 있다는 점이 보건 기관과의 협력 지수에서 높은 순위를 기록한 중요요인으로 작용했다고 밝혔다.

서교일 순천향대 총장은 “국제적인 약속인 ‘지속가능발전목표’ 이행은 세계 대학들에게 주어진 막중한 책무라고 생각하고, 그 연장 선상에서 세계대학 영향력 평가는 대학이 우리 사회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중요한 평가라고 생각한다. 순천향대는 대학이 가진 지식자산과 역량 등을 바탕으로 국내를 넘어 지구촌과 공존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우수한 교육연구 인프라를 토대로 인류의 보편적 사회문제와 환경보존문제, 경제성장 문제를 해결하는 데 힘써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