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돈 후보, 백석동 인프라 조성 약속 공약 발표
박상돈 후보, 백석동 인프라 조성 약속 공약 발표
  • 천안아산신문
  • 승인 2020.04.07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박상돈 천안시장 후보가 지역 현안 해결 공약을 발표하며, 그 두 번째로 백석동의 애물단지인 천안 물류유통단지 활성화와 주민 행정편의·여가를 위한 인프라 조성을 약속했다.

7일(화) 박상돈 후보는 “백석동에 있는 4만2350㎡(14만 평) 규모의 천안 유통물류단지는 LH공사가 1676억원을 들여 조성했지만, 현재는 주민들이 인근 주민들의 농작물 경작지로 이용되고 있을 만큼 제 역할을 못 하고 있다”라며 “10년간 지역의 애물단지처럼 여겨지고 있는 이곳에 공공기관 지방 이전 대상 중 하나인 중소기업유통센터를 유치해 중소기업의 마케팅과 판로 지원의 허브로 탈바꿈시키겠다”라는 유통단지 개선책과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을 밝혔다.

박 후보는 물류유통단지 인근 간이 시외버스정류장을 설치해 시외와 연결해 침체 된 물류유통단지 활성화는 물론 백석동 주민들의 교통편의도 높이겠다고 약속했다.

이뿐만 아니라 종합운동장에 세 들어 있는 백석동 행정복지센터의 이전과 복합문화센터(도서관) 조성도 약속하면서 주민들의 생활편의를 높이겠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박상돈 후보는 “백석동에 반려동물 공원을 확충하겠다. 현재 동남구 도솔공원에만 반려동물 공원시설이 조성되어 있는데, 서북구 백석동에도 반려동물 공원을 설치해 반려동물인구들의 여가 공간 확충에 힘쓰겠다”라며 “백석동은 신도심임에도 불구하고 방치되어있던 부분이 적지 않다. 위의 공약들을 통해 백석동 주민들의 편의 증진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박희영 기자 park5008@ca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