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저소득층에 천안사랑카드 지급
천안시 저소득층에 천안사랑카드 지급
  • 박희영 기자
  • 승인 2020.04.06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정부 추경에 따라 기초생활수급자와 법정 차상위계층 대상자 1만3000여 명에게 한시 생활 지원으로 89억원 규모의 천안사랑카드(지역화폐)를 지급한다.

지급액은 4월~7월 4개월분을 합한 금액으로 급여자격·가구원 수에 따라 다르다. 생계·의료급여 수급자는 1인 가구 52만원, 4인 가구 140만원이며, 주거·교육·차상위 대상자는 1인 가구 40만원, 4인 가구 108만원이다.

천안사랑카드는 충전식 선불(IC)카드로 4월 중에 지급되며, 지역 내 백화점, 대형마트, 온라인쇼핑몰, 유흥업소 등을 제외한 신용카드 사용이 가능한 모든 점포에서 사용할 수 있다.

시는 코로나19 감염확산 방지와 시민 편의를 위해 읍면동별로 자체 계획을 세워 지급일을 분산해 배부할 계획이다. 지원 대상자에게는 지급일 이전에 우편과 유선으로 안내한다.

강재형 복지정채과장은 “지원사업으로 저소득층의 생활에 보탬이 되고 소비 여력을 높일 천안사랑카드를 지원할 예정”이라며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돼 코로나19 위기를 조기에 극복할 수 있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문의 : 01-521-5353

 

박희영 기자 park5008@ca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