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4・15 총선·코로나19 특별점검
충남교육청, 4・15 총선·코로나19 특별점검
  • 박희영 기자
  • 승인 2020.03.25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교육청은 4·15 총선과 코로나19 대유행에 따른 교직원 복무와 관련, 공직기강을 확립하기 위해 특별점검을 시행한다. 점검 대상은 교육청을 비롯한 도내 각급 학교와 직속 기관, 전체 교육기관이다.

4·15 총선에서 만 18세 학생유권자의 투표가 처음 실행된다. 이에 따라 학교생활 규정에 ‘정치집회 참여 금지’ 등 참정권 침해가 우려되는 내용 포함 여부와 올바르고 합리적인 선거권 행사를 위한 선거교육 시행을 점검할 예정이다.

또한, 코로나19 대유행으로 교직원들이 재택근무를 할 때 각종 수칙과 대응체계를 준수할 수 있도록 자체 점검을 강화했다. 더불어 감사관실은 사이버와 유·무선 통신을 활용한 다양한 감찰 방법으로 공직기강 위반사례에 대해 점검한다.

유희성 감사관은 “학생유권자의 참정권 보호와 공직기강 확립을 위해 감찰 결과 지적사항에 대해서는 지위 고하를 막론하고 엄중하게 책임을 물을 방침이다”라고 밝혔다.

 

박희영 기자 park5008@ca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