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중국인 유학생 176명 격리 해제
천안시, 중국인 유학생 176명 격리 해제
  • 박희영 기자
  • 승인 2020.03.16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지역 내 코로나19 관련 집중 관리를 받았던 대학교 중국인 유학생 중 176명이 관리 해제됐다.

2월 20일(목)부터 입국한 중국인 유학생들은 보호 방침에 따라 캠퍼스 내 학생생활관 또는 자가에서 2주간 생활해왔다. 격리 기간이 남은 46명은 29일(일)까지 2주간의 격리 기간이 끝나는 대로 순차적 관리 해제될 예정이다.

학교별로는 △백석(문화)대 47명 △호서대(천안캠퍼스) 39명 △상명대 37명 △남서울대 34명 △단국대 12명 △한국기술교육대 5명 △공주대와 나사렛대는 각 1명씩이다.

한편 각 대학은 3월 16일 개강일부터 2주~4주 동안 재택 온라인 강의를 진행하며, 학생들에게 전원 등교 금지령을 내린 바 있다.

 

박희영 기자 park5008@ca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