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저소득층에 간병 서비스 무료 지원
천안시, 저소득층에 간병 서비스 무료 지원
  • 박희영 기자
  • 승인 2020.01.29 2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가 올해도 간병 서비스를 무료지원하는 ‘보호자 없는 병실 운영사업’을 추진한다.

저소득층 주민의 입원 치료 시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마련된 보호자 없는 병실 운영사업은 고령화와 만성질환 증가로 간병이 필요한 환자가 증가함에 따라 24시간 무료 간병서비스를 제공한다.

시는 앞서 천안의료원, 천안시립노인전문병원과 ‘2020년 보호자 없는 병실 운영사업’ 협약을 체결해 간병서비스 무료지원 의료기관을 지정했다.

천안의료원은 3병실 15개 병상, 천안시립노인전문병원은 병실 구분 없이 10개 병상을 보호자 없는 병실로 운영한다.

보호자 없는 병실 지원대상은 주민등록상 천안시에 주소를 두고 거주하는 시민 중 △의료급여 수급권자 △차상위 본인 부담 경감 대상자 △건강보험료 20% 이하자(직장 4만9810원, 지역 1만4964원) △긴급지원대상자 △행려환자 등이다.

지원대상으로 선정되면 환자의 복약 및 식사보조, 위생·청결 및 안전관리, 운동, 활동보조, 그 밖에 환자의 편의와 회복에 필요한 간병서비스를 무료로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 기간은 천안의료원은 1인당 연 45일, 천안시립노인전문병원은 1인당 연 60일까지이다.
 
문의 : 041-521-2561

박희영 기자 park5008@ca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