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보건소, 난임부부 시술비 지원 확대
천안시 보건소, 난임부부 시술비 지원 확대
  • 천안아산신문
  • 승인 2019.07.10 2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 서북·동남구 보건소는 이달부터 난임 치료 시술비 정부 지원사업을 확대 지원한다.

이번 사업은 난임부부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 저출산 위기극복을 위한 대책으로 난임치료시술(보조생식술) 건강보험의 연령 폐지, 지원 횟수 증가 등 적용이 확대됨에 따라 시행된다.

난임치료 시술비는 여성의 연령제한 폐지로 법적 혼인상태에 있는 기준 중위소득 180% 이하 난임부부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지원 횟수는 체외수정 중 신선배아 7회, 동결배아 5회, 인공수정은 5회로 총 17회이다. 기존에는 신선배아 4회, 동결배아 2회, 인공수정 3회만 지원했다.

진료비 중 일부 본인부담금, 전액 본인부담금, 비급여 항목에 대해 1회 시술당 최대 50만 원까지 지원한다. 다만, 확대 대상자인 만 45세 이상자와 신선 추가 3회, 동결·인공수정 추가 2회의 경우 회당 40만원까지 지원한다.

신청은 시술 전에 의료기관에서 발급받은 난임진단서와 구비서류를 가지고 주민등록상 관할 보건소 영유아모성팀으로 방문하면 된다.

김경자 서북구 보건소장은 “난임 시술비 지원사업이 확대돼 아이를 원하는 가정이 출산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저출산 극복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문의 : 서북구 보건소 041-521-5937, 동남구 보건소 041-521-503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