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2019 전입 외국인 생활 가이드북’ 발간
아산시, ‘2019 전입 외국인 생활 가이드북’ 발간
  • 천안아산신문
  • 승인 2019.06.27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시가 외국인 주민과 다문화 가족의 정착생활을 돕기 위해 ‘2019 전입 외국인 생활 가이드북’을 발간했다.


2019 전입 외국인 생활 가이드북에는 입국 초기 체류안내, 생활정보 등과 전입신고, 혼인신고, 각종 증명서 발급, 교통정보, 관공서 등 주요기관 안내, 생활불편사항 신고, 생활쓰레기 처리, 주민자치센터 운영 등을 담고 있다.

 

이번 가이드북은 기존 가이드북에 러시아어 번역본을 추가해 한국어, 영어, 일어, 중국어, 베트남어와 함께 총 6개 언어로 정보를 제공한다. 시는 점점 늘어나는 러시아어 권 외국인들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러시아어를 추가했다고 밝혔다.


특히, 외국인들이 국내에서 혼인신고를 할 때 준비 서류 등을 정확히 알지 못해 시청 및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여러 번 방문하는 사례가 많은 점을 살펴 혼인신고 시 필요한 서류 및 준비물을 한 번에 쉽게 알 수 있도록 제작했다. 또한, 가이드북에는 외국인들이 한국 생활을 할 때 가장 필요한 정보들을 함께 안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