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평생교육원, ‘어르신과 청소년 세대공감 그림책’ 발간
충남교육청평생교육원, ‘어르신과 청소년 세대공감 그림책’ 발간
  • 천안아산신문
  • 승인 2019.06.17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남도교육청평생교육원(원장 김영행)은 충남예술고등학교 동양화과 학생 18명과 함께 ‘2019 세대공감 인생이야기’ 그림책 만들기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세대공감 인생이야기는 학교와 평생교육기관이 협업으로 기획한 프로그램이다. 지난 4월부터 충남교육청평생교육원에서 예비중학문해과정을 수강 중인 어르신들이 어린 시절, 고향 등을 주제로 공부하면서 달라진 인생이야기를 쓰면 그 이야기를 바탕으로 학생들이 재능을 발휘해 그림책을 만들고 있다.
 

과거 어려웠던 시대 속에서 삶을 돌아볼 여유조차 없이 생활고에 시달려 배우지 못한 늦깎이 학생들에게 경제적 어려움이 어느 정도 해결된 지금에 와서 마음속 깊이 묵혀 있던 이야기를 손주뻘 학생들과 정기적으로 만나 이야기를 나눌 기회가 생겼다.

자신의 과거를 되돌아보며 앞으로 새로운 삶의 의미를 찾고 있는 것이다. 학생들은 어르신들의 자전적 이야기를 그림책으로 만들면서 전 세대가 남긴 발자국을 따라 가보는 것이 즐겁기도 하고 슬프기도 하다.
 

갈수록 세대 간 소통이 단절되고 있는 우리 사회에서 인생의 배움을 자서전이라는 책을 통해 어르신들은 자신의 삶을 이야기하고 학생들은 지나간 시대의 역사를 마주하며 아픔을 치유하고 있다.

김영행 원장은 “세대 간 조화로운 공존을 함께 고민하고 효과적으로 수용할 수 있는 교육정책 마련에 대해 고심하고 있다. 본 사업을 통해 청소년과 노인의 세대 간 소통으로 서로를 이해하고 효 정신과 함께 봉사의 의미를 일깨울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어르신들과 학생들 그림책은 11월 ‘충남교육청 평생학습주간’에 출간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