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관아유적 ‘온주아문’ 초·중생 문화재 체험교육프로그램으로
아산시, 관아유적 ‘온주아문’ 초·중생 문화재 체험교육프로그램으로
  • 천안아산신문
  • 승인 2019.05.20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시가 문화재청 주관 ‘2019년 생생문화재 공모사업’에 선정돼 온주아문에서 11월까지 ‘온주아문 다시 수락하다’ 문화재 체험교육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생생문화재 온주아문 다시 수락하다는 과거 온양 중심이었지만 지금은 구도심이 되어버려 아산시민들조차도 생소한 온양의 관아유적을 기반으로 하는 문화재 체험교육프로그램이다.

세부 프로그램은 △ 사또 양로연이 뭐예요 △ 온주아문 가족애(愛) 통통(通通)캠프 △ 온주아문 육방학교 속수례(조선시대 입학식) 등이 있다.
 

지난 11일(토) 온주아문에서 ‘사또 양로연이 뭐예요?’ 프로그램으로 전통문화를 현대적으로 활용한 양로연 잔치가 펼쳐져 지역민과 관광객들의 호평을 받았다. 특히, 조선 시대 복장체험을 통해 문화유산이 주는 재미와 가치를 누릴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됐다.

교육참여는 관내 초·중학생이 대상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충남문화유산콘텐츠협동조합을 중심으로 아름누리아카데미사회적협동조합, 라온교육협동조합, 아산문화협동조합, 북아트로 만나는 역사, 충남역사문화연구원 등의 협력을 통해 돌봄과 나눔, 상생을 키워드로 다양한 문화재 체험교육 활동을 진행한다.

문의 : 충남문화유산콘텐츠협동조합 041-556-198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